• 회원가입회원가입
  • SITEMAPSITEMAP
  • ENGENG
  •    홈페이지 통합 검색      
sub_bg

Korean Collection for Type Cultures

KCTC에서 제공하는 정보 및 문의 게시판 입니다.

KCTC 소식

생명연 장내 미생물 연구 가능한 미니 장기 개발
첨부파일 조회수:118 2020-08-11

출처 : 매일경제

"장내 미생물이 생착·증식할 수 있는 최고 수준의 연구모델"
<amp-img src="https://file.mk.co.kr/meet/yonhap/2020/08/11/image_readtop_2020_823440_0_120211.jpg" width="1024" height="682" layout="responsive" srcset="https://file.mk.co.kr/meet/yonhap/2020/08/11/image_readtop_2020_823440_0_120211.jpg 1024w, https://file.mk.co.kr/meet/yonhap/2020/08/11/image_readtop_2020_823440_0_120211.jpg 320w" alt="82344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class="i-amphtml-element i-amphtml-layout-responsive i-amphtml-layout-size-defined i-amphtml-layout" i-amphtml-layout="responsive" style="margin: 0px; padding: 0px; font-family: 'Malgun Gothic', '', dotum, '', Gulim, Helvetica, Apple-Gothic, sans-serif; text-size-adjust: none; display: block; position: relative; width: 640px; overflow: hidden !important;"><i-amphtml-sizer slot="i-amphtml-svc" style="margin: 0px; padding: 426.25px 0px 0px; font-family: 'Malgun Gothic', '', dotum, '', Gulim, Helvetica, Apple-Gothic, sans-serif; text-size-adjust: none; display: block !important;"></i-amphtml-sizer>823440 기사의 0번째 이미지</amp-img>이미지 크게보기
손미영 박사(가운데)와 연구팀

한국생명공학연구원은 줄기세포연구센터 손미영 박사 연구팀이 장내 미생물 연구가 가능한 오르가노이드(인공 미니 장기)를 개발했다고 11일 밝혔다.

기존 장내 미생물 연구는 주로 2차원 배양세포를 활용해 이뤄졌는데, 인간의 특성을 제대로 반영하지 못해 숙주와 장내 미생물 연구모델로 한계가 있었다.

연구팀은 여러 종류의 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3차원 줄기세포에서 유래한 장 오르가노이드에 고유 기술인 체외성숙화 기술을 적용해 인간 장 환경과 비슷한 오르가노이드를 개발했다.

연구팀이 개발한 오르가노이드는 장내 미생물이 장 상피에 부착·증식하는 데 필수적인 것으로 알려진 뮤신을 분비하는 기능성 배상세포를 갖고 있다.


뮤신층이 형성되고 장벽 기능이 향상하는 등 인간의 장과 유사한 환경이 된다.

유용 프로바이오틱스로 알려진 락토바실루스가 오르가노이드에서 증식하는 사실도 확인됐다. 이는 장내 미생물 연구모델의 유용성을 증명한 것이라고 연구진은 설명했다.

 

 

 

.................................   이하 생략 .................................